법무법인 정언(보험소송)
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밴드 공유
  • Google+ 공유
  • 인쇄하기

상담전화

02-2234-5940

업무시간:
평일 am 09:00 ~ pm 18:00

FAX 02-2234-4532

무료상담신청

- -
  

[자세히보기]

암보험에 대한 면책기간

암보험 가입하고도 보장 못 받을 수도…“면책기간 주의해야”

2016.02.03 매일경제

암 치료비 부담을 덜기 위해 가입하는 암보험에도 면책기간이 있어 가입할 때 주의가 요구된다.

생명보험협회는 암보험 가입시 낭패를 보는 일이 없도록 암 진단금·치료비 보장여부와 보장기간 등을 꼼꼼히 살펴야 한다며 이같은 주의사항을 3일 소개했다.

우선 암보험은 면책기간과 감액기간이 있다. 즉 일반적으로 암보험은 가입 후 90일이 지나야 보장을 개시한다. 또 1년 또는 2년 동안은 가입금액의 50%만 보장한다.

암 진단금·치료비 보장여부와 보장기간도 잘 살펴야 한다. 암 종류와 치료방법에 대한 보험사별 보험금 지급기준이 다르기 때문인데, 특히 간암, 폐암, 췌장암 등 고액치료암과 발병률이 증가하고 있는 갑상선암, 대장암, 유방암, 전립선암 등의 보장여부와 기간을 꼼꼼히 체크해야 한다.

암 발병은 유전적인 요인과 더불어 최근 음주, 흡연, 스트레스 등 개인의 생활습관, 환경적 요인에 따른 발병이 증가하고 있다. 이 때문에 본인의 가족력, 환경적인 요인들을 고려해 보장 암, 보장범위, 가입시기 등을 결정하는 것이 좋다.

통계적으로 평균 수명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암 발병 또한 65세 이후에 집중되고 있어 보장기간이 100세(110세) 또는 종신인 상품을 선택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.

장기간 보험료 부담이 뒤따르는 만큼 갱신형 상품과 비갱신형 상품의 장단점을 꼼꼼히 확인하는 것도 빼놓지 말아야 한다.

갱신형 상품의 경우 초기 납입보험료가 저렴하지만 갱신시 보험료가 인상될 수 있다. 비갱신형 상품은 상대적으로 초기 보험료가 비싸지만 보험기간 동안 보험료 변동이 없다.

암보험이 필요하다면 가능한 빨리 가입하는 것이 유리하다. 연령이 높을수록 납입 보험료가 비싸지고 보험 가입이 제한되거나 가입할 수 있는 보장금액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

 

 

 

0

추천하기

0

반대하기

첨부파일 다운로드

등록자권성환

등록일2016-03-04

조회수1,075
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밴드 공유
  • Google+ 공유
  • 인쇄하기
 
스팸방지코드 :